clock1
clock
아동복지기관의 대안을 제시합니다.
  • 일반

부산형 늘봄학교 지역아동센터 거점 운영형 활용, 지아센 충격

“부산형 늘봄학교 지역아동센터 거점 운영형으로 활용 정작 현장 소통없이 일방통행”

오늘 오전 부산시교육청 별관 국제회의실에서 학부모회총연합회 주관으로 부산형 늘봄 확대정책 설명회가 있었다. 이에 부산교육청은 “온마을이 아이를 돌보는 원년 2024 부산형 늘봄 확대 운영 계획(안)”이 발표되었다.

내용을 축약하면, 늘봄학교 공간마련은 초등학교는 유휴시설이 있는 곳이 많고 혹 없더라도 방과후교실, 유치원 확보 등으로, 인력 조달은 임용 후 대기 혹은 교사자격 있는 기관제 교사 대거 투입 등, 업무는 행정인력 지원에 늘봄행정지원팀, 늘봄학교지원단 운영으로 서포트한다.

교육청에서 학부모를 대상으로 대대적 설명회를 하는 동안 당사자인 아동을 돌보고 있는 시설에는 일언반구 언급도 없이 즉각 도입하려는 교육부와 교육청은 그렇다하더라도 중앙 복지부와 지자체인 부산시는 어떤생각으로 아동센터와 매칭을 하려하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

교육청은 늘봄학교 공간마련이 어렵다는 이유로 지자체 시설 활용 거점 운영형을 하겠다고 부산시내 지역아동센터는 소통없이 일방통행식 발표에 충격을 받고 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