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ck1
clock
아동복지기관의 대안을 제시합니다.
  • 일반

여름캠프는 아동들에게 최고의 선물

제2회 여름캠프를 25~26일 부산인근 간월산수양림에서 열린다.  사단법인 꿈품에서는 지난해에 이어 여름캠프를 통하여 아동들이 부모님과 캠프를 떠나지 못하는 상황을 고려하여 열리게 된다.

사단법인 꿈품(이사장 문동현)에서는 이번 주제를 그린나래(그린듯이 아름다운 날개)로 정하고 아이들의 미래꿈과 희망을 지지하고 격려하는 시간을 계획하였다.  간월산휴양림은 아동들이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놀이터와 수려한 숲으로 아동들의 마음을 휴식할 수 있는 좋은 공간이다.

이번 캠프에서 진행될 안전교육(박재철센터장), 인권교육(허민우센터장), 민속체험과 놀이(권민수교수),물놀이, 장기자랑, 레크레이션으로 꾸며져 있다. 저녁식사로 바베큐로 아이들의 먹거리를 준비된다.

사단법인 꿈품에서는 아이들에게 여름캠프는 최고의 선물이다.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한 아동청소년들이 한결같이 최고의 프로그램은 캠프라고 하고  최고의 추억과 선물이 선생님과 캠프하며 친구들과 놀았던 기억이라고 한다.  부모님들이 할수 없는 환경에 처해있지만 대한민국 대표 돌봄 전문기관 지역아동센터는 대한민국의 대표 브렌드 라며  매년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을 대상으로 이끌어 가는 법인이 되겠다고 한다.   사단법인 꿈품 관계자는 올해 캠프참가 100명으로 한정하였지만 내년에는 더 많은 참가인원과  겨울캠프와 여름캠프를 열어가며 아이들에게 더 좋은 추억들을 선물할 계획이다.

Scroll to Top